신한금융 "내년 1월 오렌지라이프 100% 자회사 전환"
신한금융 "내년 1월 오렌지라이프 100% 자회사 전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금융그룹 사옥 (사진=산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 사옥 (사진=산한금융그룹)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신한금융지주는 14일 이사회를 열고 내년 1월 28일 포괄적 주식교환 방식으로 오렌지라이프 잔여지분 40.85%를 취득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렇게 되면 신한금융은 오렌지라이프를 100% 자회사로 보유하게 된다.

주식 교환 비율은 오렌지라이프 1주당 신한금융 주식 0.66주다.

신한금융은 현재 보유 중인 6천억원 규모의 자사주를 주식 교환에 활용하고 신주도 823만여주 발행할 계획이다.

신한금융은 "오렌지라이프의 100% 자회사 전환으로 지배주주 당기순이익 증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