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3분기 영업익 1289억원···전년比 7.26%↓
엔씨소프트, 3분기 영업익 1289억원···전년比 7.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씨소프트 2019년 3분기 실적 요약. (표=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 2019년 3분기 실적 요약. (표=엔씨소프트)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엔씨소프트는 올해 3분기 연결 재무제표 기준 매출 3978억원 영업이익 1289억원의 실적을 올렸다고 14일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49%, 영업이익은 7.26% 줄었다. 당기순이익은 1136억원으로 전년대비 20.31% 늘었다.

제품별로는 모바일게임 2133억원, 리니지 518억원, 리니지2 230억원, 아이온 132억원, 블레이드 & 소울 215억원, 길드워2 151억원이다.

모바일 게임 매출은 4분기 리니지M 대규모 업데이트를 위한 아이템 프로모션 강도 조절로 전분기 2238억원 대비 5% 감소했다. PC 온라인게임 5종 매출은 전분기 대기 3% 증가한 1247억원으로, 게임별 국내 매출은 전분기 대비 모두 상승했다.  

지역별 매출은 한국 3013억원, 북미·유럽 245억원, 일본 190억원, 대만 88억원이다. 로열티는 442억원이다.

특히 리니지는 리마스터 업데이트 이후 2배 이상 증가한 이용자 지표가 안정적으로 유지되고 있다. 리니지2는 부분 유료화 전환과 대규모 업데이트의 영향으로 매출이 전년 대비 47% 증가했다.

엔씨소프트는 27일 신작 모바일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리니지2M'을 출시한다. 리니지2M은 사전예약 700만을 돌파하며 국내 최고 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