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프리미엄 강건재 통합 브랜드 '이노빌트' 출범
포스코, 프리미엄 강건재 통합 브랜드 '이노빌트' 출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포스코
사진=포스코

[서울파이낸스 김혜경 기자] 포스코가 12일 서울 강남 포스코센터에서 프리미엄 강건재 통합 브랜드 '이노빌트(INNOVILT)' 출범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명재·정인화 국회의원과 김현철 산업부 철강세라믹과장 등 정부 관계자, 건설관련 학·협회, 건축·토목 설계사, 건설사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강건재는 빌딩, 주택과 같은 건축물이나 도로나 교량 등 인프라를 건설하는 데 사용된 철강제품을 말한다. 건축물의 골격이 되는 강건재는 밖으로 드러나지 않기 때문에 전문지식이 없으면 어떤 철강사의 제품으로 만든건지 알아보기 어렵다. 이에 포스코는 최종 이용자도 쉽게 알아볼 수 있도록 강건재 통합 브랜드를 론칭했다. 

'이노빌트(INNOVILT)'는 혁신(Innovation)과 가치(Value), 건설(Built)을 결합한 합성어로, 친환경성과 독창성을 담은 미래기술 혁신을 통해 강건재의 가치를 높이겠다는 의미가 포함됐다. 

포스코는 건설 실무자가 포스코의 강건재 제품으로 3차원 입체설계와 디자인을 할 수 있는 이노빌트 스마트 플랫폼도 구축했다. 29일 도산공원 포스코건설 더샵갤러리에 이노빌트 전시홍보관을 연다는 계획이다. 

장인화 포스코 철강부문장은 "철강재 공급과잉, 경제성장 지수 둔화 등 악재 속에서 이번 통합 브랜드를 통해 위기를 극복할 것"이라면서 "고객사와의 꾸준한 동반성장을 통해 강건재 시장 신뢰도를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