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먼셀바이오, 선한목자병원과 업무 협약 체결
휴먼셀바이오, 선한목자병원과 업무 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먼셀바이오는 서울 역삼동에 위치한 선한목자병원과 8일 수원 광교에 위치한 휴먼셀바이오 GMP센터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 휴먼셀바이오)
휴먼셀바이오는 서울 역삼동에 위치한 선한목자병원과 8일 수원 광교에 위치한 휴먼셀바이오 GMP센터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 휴먼셀바이오)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휴먼셀바이오는 서울 역삼동에 위치한 선한목자병원과 함께 8일 수원 광교에 위치한 휴먼셀바이오 GMP센터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휴먼셀바이오는 성체줄기세포 및 면역세포를 연구해 세포치료제를 개발하는 회사다. 건강한 신체에서 미리 생체주리세포 및 면역세포를 냉동보관해 추후 질병이 발생했을 때 해동하고 사용할 수 있는 세포 보관 서비스도 제공한다.

선한목자병원은 지난 2001년 역삼역에 개원해 국내에서 관절·척추 치료를 진행하고 있으며, 2009년 의원에서 병원으로 확장하고 줄기세포시술, 인공관절 수술 등을 포함한 관절·척추 수술 2만차례를 실시한바 있다.

이창우 선한목자병원 병원장은 자가골수줄기세포 분야 국내 권위자로 하버드 의대, 존스홉킨스 의대, 피츠버그 의대에서 박사 연구원의 이력을 가지고 있는 정형외과 전문의다.

최순호 휴먼셀바이오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을 비롯해 국민 삶의 질 향상과 건강증진을 위해 지속적인 유기적 협력을 구축하고, 첨단기술을 활용해 건강권을 높일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