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프레시웨이, 유튜버 '정육왕'과 한돈 알리기 나서
CJ프레시웨이, 유튜버 '정육왕'과 한돈 알리기 나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육왕 유튜브 계정에 게시된 영상 '쉽게 배우는 삼겹살 한판 컷팅'의 한 장면. (사진=CJ프레시웨이)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CJ그룹의 식자재 유통 및 단체급식 전문기업 CJ프레시웨이가 유튜버 '정육왕'과 한돈 알리기에 나섰다. 최근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의 영향으로 국내산 돼지고기 소비가 위축되면서 돼지고기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알리기 위함이다.

정육왕은 박준건 정육사의 유튜브 채널 이름이다. 정육사 일을 통해 얻은 경험과 지식으로 고깃집과 축산물에 관한 정보를 알기 쉽게 소개해 일반 소비자는 물론, 업계 종사자 사이에서도 잘 알려져 있다. 현재 구독자 수는 20만 명이다.

CJ프레시웨이는 지난달 10일 정육왕과 함께 제작한 영상 '쉽게 배우는 삼겹살 한판 컷팅'을 8일 정육왕의 유튜브 계정에 게시했다. 영상은 총 10분 분량으로 크게 CJ프레시웨이의 한돈 브랜드 '오아로'의 삼겹살 상품 리뷰와 손질 방법으로 구성됐다.

'오아로' 세 글자로 삼행시를 짓는 구독자 나눔 이벤트에는 600여 개에 달하는 댓글이 달렸다. 당첨자 발표는 지난 6일 공개된 영상 '퍽퍽살 없는 삼겹살, 초보 고깃집 사장님도 쉽게 손질하기'에서 공개됐으며, 추첨을 통해 당첨된 구독자 9명에게는 '오아로 한판 삼겹살' 1박스가 제공됐다.

CJ프레시웨이 온라인사업부 관계자는 "축산업에 관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는 정육왕의 모습에 이번 협업을 기획하게 됐다"며 "영상을 본 구독자들이 유익한 정보를 얻는 것은 물론, 돼지고기 소비에도 다시 지갑을 열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