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미세먼지 신호등' 점등식
KB국민은행, '미세먼지 신호등' 점등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최웅철 KB국민은행 명일동지점장, 노상욱 KB국민은행 상일동지점장, 이정훈 강동구청장,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 박은순 명덕초등학교장이 5일 서울 강동구 소재 명덕초등학교에서 '미세먼지 신호등' 점등식에 참석해 점등버튼을 누르고 있다. (사진=KB국민은행)
(왼쪽부터) 최웅철 KB국민은행 명일동지점장, 노상욱 KB국민은행 상일동지점장, 이정훈 강동구청장,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 박은순 명덕초등학교장이 5일 서울 강동구 소재 명덕초등학교에서 '미세먼지 신호등' 점등식에 참석해 점등버튼을 누르고 있다. (사진=KB국민은행)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KB국민은행은 서울 강동구 소재 명덕초등학교에서 '미세먼지 신호등' 점등식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KB국민은행은 지난해 심각한 사회적 이슈로 대두된 미세먼지 문제를 해결하고자 환경부와 MOU를 체결한 바 있다.

'미세먼지 신호등'은 실시간 대기오염 상태를 직관적으로 보여주는 신호등이다. 파랑(좋음), 초록(보통), 노랑(나쁨), 빨강(매우 나쁨)의 색깔과 캐릭터로 수치를 표시해 아이들도 쉽게 대기의 오염도를 파악하고 스스로 미세먼지에 대응하는 방법을 배울 수 있다.

지난해 영등포구 내 5개 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올해는 강동구 내 초등학교 7곳 등 신호등 설치 학교를 확대하고 있으며, 학교 앞 횡단보도에는 미세먼지 농도와 교통사고 위험 감소효과가 있는 '미세먼지 안심 발자국'을 추가로 설치할 계획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전국 154개 지역아동센터의 공기청정기 설치를 지원하는 등 성장기 어린이들이 대부분의 시간을 보내는 공간의 실내 공기질 개선을 위해서도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KB국민은행은 미세먼지 예방 키트인 'KB맑은하늘 선물상자' 2700개를 제작해 아동과 어르신이 일상생활에서 미세먼지에 대처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