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선회 가격 끝없는 추락···13년여만에 최대폭 하락
생선회 가격 끝없는 추락···13년여만에 최대폭 하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개월 연속 내림세
가락몰 수산시장. (사진=서울파이낸스)
가락몰 수산시장. (사진=서울파이낸스)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생선회 소비자 가격이 13년 8개월 만에 가장 큰 폭으로 떨어졌다. 양식 광어 등의 공급량이 늘었기 때문이다.

5일 통계청의 소비자물가 동향 조사 따르면 지난 10월 생선회(외식) 가격은 작년 같은 달보다 2.0% 내렸다. 2006년 2월(-2.4%) 이후 13년 8개월 만에 가장 큰 하락 폭이다.

지난 3월 -0.1%로 2015년 6월(-0.1%) 이후 3년 9개월 만에 처음으로 1년 전보다 하락한 생선회 가격은 10월까지 8개월 연속 내림세를 이어가는 중이다. 이는 2005년 3월∼2006년 6월(16개월) 이후 가장 긴 하락 행진이다.

지난 3월 이후 통계청이 조사하는 39개 외식 품목 중 단 한 번이라도 1년 전보다 가격이 하락한 품목은 생선회와 학교급식비 등 2종류뿐이었다.

생선회 가격이 계속 내리는 이유는 공급 과잉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제주도는 지난달 양식 광어 총 200t을 수매해 폐기하겠다는 계획을 밝히기로 했다.

통계청 관계자는 "양식 광어 공급뿐 아니라 연어 수입 증가도 생선회 가격 하락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