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10월 총 3만 158대 판매···전년比 25.5%↓
한국지엠, 10월 총 3만 158대 판매···전년比 2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수 판매 6394대 판매 전월 대비 23.7%↑회복세
(사진= 한국지엠 CI)
(사진= 한국지엠 CI)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가 지난 10월 내수 6394대, 수출 2만3764대를 포함해  총 3만 158대를 판매했다. 내수 판매에서는 전월 대비 23.7% 증가하며 회복세를 보였다. 

1~10월 누적 판매 내수실적을 보면 6만 328대로 전년 7만4595대보다 19.1% 감소한 것으로 나티났다. 수출도 누적판매 27만 8763대로 전녀대비 9.3% 감소세를 보였다. 

세단 판매를 보면 쉐보레 스파크가 전월 대비 8.6% 증가한 총 2979대가 판매돼 전체 내수 실적을 견인했다. 쉐보레 트랙스와 말리부는 각각 971대, 723대가 판매되며 전월 대비 각각 11.5%, 20.1%의 증가세를 기록했다.

볼트 EV는 총 640대가 판매돼 전년 동월 대비 큰 폭의 증가세를 기록했다. 최근 고객 인도를 시작한 콜로라도는 1주일이 채 안되는 기간 동안 143대가 판매되며 시장에서의 긍정적인 반응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시저 톨레도 한국지엠 영업·서비스·마케팅 부문 부사장은 "최근 콜로라도와 트래버스의 성공적인 출시가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 볼트 EV 등 기존의 판매 주력 모델과 어우러져 쉐보레 브랜드 전반에 긍정적인 모멘텀으로 작용하고 있다"며, "쉐보레는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임으로써 국내 고객들에게 더많은 선택지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쉐보레는 11월, '코리아 세일 페스타' 프로모션을 통해 국내 고객들에게 풍성한 혜택을 제공한다.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 등 국내 생산 차종은 물론, 이쿼녹스, 임팔라, 카마로 등 수입 판매 차종들이 그 대상이다. 또한, 콜로라도와 트래버스의 시승차를 전국 쉐보레 전시장에 배치함으로써 고객 시승 기회를 확대하는 등 신차 마케팅 활동을 강화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