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자산운용, 연금 수탁고 3.6兆···3년새 2배↑
삼성자산운용, 연금 수탁고 3.6兆···3년새 2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들어만 3560억 유입···한국형TDF·연금솔루션 등 자금몰이
삼성자산운용 연금펀드 수탁고 연도별 추이(자료=삼성자산운용)
삼성자산운용 연금펀드 수탁고 연도별 추이(자료=삼성자산운용)

[서울파이낸스 남궁영진 기자] 삼성자산운용은 회사가 운용하고 있는 연금펀드 수탁고가 최근 3년새 약 2배 규모로 성장했다고 30일 밝혔다.

퇴직연금과 개인연금을 합한 연금펀드 수탁고 총액은 지난 29일 현재 3조6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2016년 10월말 1조6800억원과 비교해 114% 급증한 수준이다.

이 중 퇴직연금 수탁고는 1조원에서 2조5600억원으로, 개인연금 수탁고는 6700억원에서 1조400억원 규모로 증가했다.

삼성자산운용은 '삼성 한국형 TDF'(타깃데이트펀드) 시리즈 출시를 전후로 최근 3년 연금 특성에 맞춘 펀드 라인업을 제공해 왔다. 2016년 출시한 삼성 한국형TDF 시리즈는 연금 클래스로만 5000억원 가까이 증가했고, 삼성 '미국투자적격채권펀드' 시리즈가 약 2000억원의 자금을 끌어모았다.

삼성자산운용 연금본부 관계자는 "국민의 노후를 보장해 줄 연금의 중요성을 인식해, TDF, TIF(타깃인컴펀드) 등 연금에 특화된 선진 상품을 업계에 선보였다"며 "앞으로도 투자자 개개인의 투자성향에 따라 각 자산별 특화된 연금 라인업을 확대하는 한편, 펀드 하나 만으로도 연금 투자를 해결할 수 있는 솔루션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