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4년 연속' 호주 최고 TV 브랜드 선정
LG전자, '4년 연속' 호주 최고 TV 브랜드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나소닉, 소니, 삼성 제치고 1위 수성
LG전자가 호주에서 열린 'LG 시그니처 올레드 8K' 론칭 행사에서 언론사 기자들에게 제품 설명을 하고 있다.(사진=LG전자)
LG전자가 호주에서 열린 'LG 시그니처 올레드 8K' 론칭 행사에서 언론사 기자들에게 제품 설명을 하고 있다.(사진=LG전자)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LG전자는 호주의 대표 소비자 매거진 '초이스'가 실시한 TV브랜드 평가에서 올해 최고 TV 브랜드로 선정돼 지난 2016년부터 4년 연속 '최고 TV 브랜드'를 차지했다고 28일 밝혔다.

'초이스'는 매해 회원 수천 명을 대상으로 '브랜드 신뢰도', '고객 만족도', '추천 비율' 등을 종합해 최고 TV 브랜드를 선정한다. 파나소닉, 소니, 삼성 등을 포함한 글로벌 TV 100여 개 제품 중 LG TV는 '테스트 평균 점수', '추천 비율', '고객 만족도'에서 1위를 차지했다.

'테스트 평균 점수'의 일환으로 초이스의 전문가가 평가한 '제품 성능 테스트'에서도 LG 올레드 TV가 'Top 3'을 차지했고, 상위 6위까지 LG TV가 모두 차지했다. LG 올레드 TV(모델명: 55C9PTA)는 86점을 얻어 올해 1위에 올랐다. 이외 2종(모델명: 55E9PTA, 65C9PTA)은 각각 84점을 받아 뒤를 이었다.

LG 올레드 TV는 화질, 음향 등 TV의 핵심 성능과 사용자 환경, 스마트 기능, 에너지 효율 등 총 12개의 평가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4K(UHD: Ultra-High Definition), 고화질(HD: High Definition), 표준화질(SD: Standard Definition) 영상 테스트에서 최고점을 받았다.

이영익 LG전자 호주법인장 전무는 "압도적인 화질은 물론 '리얼 8K' 해상도를 구현하는 올레드 TV를 앞세워 글로벌 브랜드가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는 호주 프리미엄 TV 시장에서도 선도 이미지를 확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