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12개국 주한 외교사절단 초청 해외사업 등 성과 소개
가스공사, 12개국 주한 외교사절단 초청 해외사업 등 성과 소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행정 韓流 확산 첨병 역할 '톡톡'
채희봉 한국가스공사 사장(앞줄 오른쪽 네 번째)이 사절단과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사진=한국가스공사)
채희봉 한국가스공사 사장(앞줄 오른쪽 네 번째)이 사절단과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사진=한국가스공사)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한국가스공사는 23일 세계 12개국의 주한 외교사절단을 대구 본사로 초청해 주요 사업현황 및 성과를 소개했다.

이번 행사는 행정안전부 주관 '2019년 공공행정 우수사례 설명회(Good Governance Series in KOREA 2019)'의 일환이다. 미하이 씨옴페크(Mihai Ciompec) 주한 루마니아 대사를 비롯해 스리랑카, 튀니지, 콜롬비아 등 12개국에서 사절단 13명이 방문했다.

공공행정 우수사례 현장 설명회는 2016년부터 매해 열리고 있다. 우리나라의 선진 공공행정과 국가 발전 경험을 국제사회와 공유해 행정 한류를 확산시키는 좋은 기회로 평가받고 있다고 가스공사는 설명했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가스공사, 한국정보화진흥원, 한국교육학술정보원, 경상북도청 등 대구·경북지역 공공행정 우수기관의 사례와 정책을 소개하고 홍보관 관람과 현장을 방문했다.

사절단은 이날 채희봉 사장과 면담 후 김윤생 해외사업본부장의 사업성과 발표 및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가스공사의 액화천연가스(LNG) 저장시설과 전국 배관망, 지자체 천연가스 보급률, 해외 주요 프로젝트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세계에 우리나라 행정과 공공 정책 및 시스템의 우수성을 적극 알려 이해도를 높이고 국제 협력 네트워크 기반을 강화하는 데 힘쓰겠다"고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