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우 포스코 회장, 아르헨티나 리튬 공장 건설현장 방문
최정우 포스코 회장, 아르헨티나 리튬 공장 건설현장 방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정우 회장이 19일(현지시간) 신성장동력의 핵심인 리튬 사업 현장인 아르헨티나 북서부에 위치한 '옴브레 무에르토(Hombre Muerto)'염호의 리튬 추출 데모플랜트 건설 현장에 직접 방문했다. (사진=포스코)
최정우 회장이 19일(현지시간) 신성장동력의 핵심인 리튬 사업 현장인 아르헨티나 북서부에 위치한 '옴브레 무에르토(Hombre Muerto)'염호의 리튬 추출 데모플랜트 건설 현장에 직접 방문했다. (사진=포스코)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최정우 회장이 19일(현지시간) 신성장동력의 핵심인 리튬 사업 현장인 아르헨티나 북서부에 위치한 '옴브레 무에르토(Hombre Muerto)'염호의 리튬 추출 데모플랜트 건설 현장에 직접 방문했다고 23일 밝혔다.

최 회장은 먼저 성공적인 탐사결과에 대한 축하인사를 전하며 "이곳 지구 반대편 안데스 산맥 4000m 고지에서 다음 50년을 준비하는 중요한 시점을 맞이했다"면서 아르헨티나 리튬 사업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어 "고지대 환경은 산소가 희박하고, 초속 20m/s 이상의 거센 모래바람이 부는 극한의 조건에서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직원 서로 간 안전을 확인해 주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신뢰에 기초한 파트너십을 잊지 말고 지역사회를 비롯한 모든 이해관계자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해야 한다"라고 안전의식과 기업시민정신을 재차 당부했다.

포스코에 따르면 현재 진행 중인 아르헨티나 염호의 정밀 탐사 결과, 리튬 매장량과 염수 생산 능력이 인수 계약 당시 산정했던 것보다 훨씬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당초 연간 2만5000톤의 수산화리튬을 약 20년간 생산할 것으로 예상했던 것보다 30년 늘어나 50년 이상 지속 생산 가능하게 된 것이다.

포스코는 2020년 하반기까지 탐사작업을 계속할 계획으로, 추가적인 매장량 확인을 기대하며, 상업화 단계에서도 안정적으로 생산능력을 확대할 것으로 내다봤다.

지난해 8월 포스코는 호주의 갤럭시리소시스사로부터 면적 1만7500ha의 아르헨티나 염호를 미화 2억8000만 달러(한화 약 3300억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하고, 올해 2월 광권인수를 최종 마무리했다. 이후 광권 추가확보를 통해 인근의 추가 광권을 획득해 포스코가 보유한 광권 면적은 여의도 면적의 약 27배에 해당하는 2만2800ha로 확장됐다.

포스코 관계자는 "지난해 호주 필바라미네랄스(Pilbara Minerals)사로부터 연간 4만톤의 리튬을 생산할 수 있는 리튬 정광을 장기 구매키로 한데 더해 아르헨티나 염호를 통해 리튬 원료를 추가 확보함으로써 원료수급 문제를 완전히 해소할 수 있게 됐다"며 "수년 내 연산 6만5000톤 규모의 리튬 생산 체계를 갖출 수 있게 돼 국내 배터리 고객사들에게 안정적으로 소재를 공급하는 등 포스코그룹의 신성장사업이 본격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확고한 토대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아르헨티나 리튬 데모플랜트 건설현장. (사진=포스코)
아르헨티나 리튬 데모플랜트 건설현장. (사진=포스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영환 2019-10-24 20:56:21
With posco!!!!
구린내 나는 포스코는 절대 글로벌기업이 될수없다.
현장에서는 썩어서 악취가 난무함을 모르는 최정우회장은 무능한가?
방관하는가?

김달증 2019-10-24 20:48:29
누가 시민,일류기업정신?
겉으로만 외치는구호
누가 알아주랴?
않으로는 쎀어 빠졌는데...
최정우 포스코회장님!
강남 포스코 본사앞에 무슨일이 벌어지고 있는지 눈이있고 귀가 있고 입이 있으면 화인하시고
약자의 억울한 눈물을 닦아주심이 회장으로서 할일이라 믿어의심치 않습니다.
계속해서 출근시간에 아래부하들 시켜서 눈가리고
인간띠 만들어 못보게 하는거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릴수 없듯이 언젠가 진실이 밝혀지는 오기마련입니다.
글로벌기업으로서 크고작고를 떠나서 억울한 약자의 눈물을 닦아주신다면 일류기업으로 국민의 선망이 되는 21세기 선도기업으로 충분함을 만천하에 고함이 손색이 없을것으로 사료됩니다.
부디 용인시 포곡읍에 위치한 용인사를 제척한 공사구간을 면밀히 살피시어 적적한 대책으로 선처하여주시길 바랍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