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인플루언서 '독도 원정대’ 발족
SNS 인플루언서 '독도 원정대’ 발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플루언서산업협회, 25일 독도의 날 '독도방문' 캠페인

[서울파이낸스 이슈팀] SNS 인플루언스들이 25일 독도의 날을 맞이해 독도원정대를 발족하고 독도를 방문해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한다.

인플루언서산업협회(회장 김현성)는 독도가 대한민국의 영토임을 세계에 알리고, 잇따른 일본 기업인과 정치인들의 망언을 꾸짖고자 이같은 캠페인을 기획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인플루언서 독도 원정대’는 김현성 인플루언서산업협회장을 대장으로 가수 윤희승과 노아 그리고 개그맨 김영, 도광록씨, 모델 겸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비비안리, 걸그룹 블라블라의 멤버 은유리 씨가 참여한다.

또한, 한국에서 활동하는 외국인 인플루언서 모임인 ‘서울튜브’ 운영자인 YIKmedia 권순홍 대표, 서울튜브 멤버이며 150 만 구독자를 보유한 미국인 유튜버 Sam과 Baylee 남매, 프랑스 유명 유튜버 Clara Angèle Bret, Jacques PHE(베트남계), Roukaya SAID(아이슬란드계)씨와 JTBC비정상회담에서 일일중국인으로 활약했던 방송인 조이경(ZHAOLIJING), 몽골출신 아나운서 마이다르수렝 허럴수렝, 글로벌 유튜버 김준기, 요가멘토 김채현씨 등 국적이 다양한 인플루언서들이 함께한다.

‘인플루언서 독도 원정대’는 오는 25일 독도의 날 독도에 입도해 아이돌 처음으로 독도에서 뮤직비디오를 촬영하고, 지난 8·15 광복절에 ‘대한민국 만세’라는 곡을 발표해 ‘애국 아이돌’이라는 별칭을 얻은 아이돌 그룹 ‘몬트’가 ‘독도는 우리땅’이라는 신곡을 처음 선보인다. 기존 ‘독도는 우리땅’이라는 익숙한 곡에 젊고 힙한 감각이 더해져 글로벌한 독도 홍보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역사 뮤지컬 ‘우키시마마루’의 출연배우 윤선희 씨가 오는 11월 1일 8시 광화문 광장에서 펼쳐질 뮤지컬에 대한 설명과 함께 ‘홀로 아리랑’을 참석자들과 함께 부를 예정이다. 광장 뮤지컬 ‘우키시마마루’는 일본에 끌려가 해방 후 고국으로 돌아오던 강제동원 노동자 5000여 명을 태운 우키시마호를 고의 폭침시킨 비극을 다룬 뮤지컬로 억울하게 수장된 무고한 국민들의 진혼가이다.

이번 행사는 헬스케어 그룹 바디프랜드가 후원사로 참여한다. 바디프랜드는 일본이 독주하는 글로벌 안마기 시장에서 창사 12년 만에 글로벌 시장점유율 1위를 차지한 극일기업의 대표적 상징이다. 또, 패션디자이너 송승렬 씨가 크라우드 펀딩으로 선보여 화제가 된 캄퍼씨 독도 후드티를 참가자 전원에게 협찬한다.

김현성 인플루언서산업협회 협회장은 "반성하지 않고 사과하지 않는 일본 정부에 한국 인플루언서들의 목소리를 전달하고 싶었다“면서 ”2020년 3·1절에는 33인의 인플루언서와 함께 다시 독도를 방문해 ‘독도선언’을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