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치, 한화생명 등급 전망 '부정적' 하향 조정
피치, 한화생명 등급 전망 '부정적' 하향 조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화생명)
(사진=한화생명)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는 한화생명의 보험금지급능력(IFS) 평가 등급 및 장기발행자등급(IDR) 전망을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햐향 조정했다고 21일 밝혔다.

IFS 등급은 'A+', IDR 등급은 'A'를 각각 유지했다.

피치는 "자본시장 변동성과 지속적으로 낮은 금리에 따른 영업 실적 약화를 등급 전망 조정에 반영했다"며 "저금리와 자본시장 변동성은 단기적으로 보험사의 실적 개선 능력을 제한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다만 "올해 7월 5000억원 규모 신종자본증권 발행 이후 개선되는 지불 능력 등을 토대로 기존 등급을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