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KB, 신안산선 사업비 금융약정 체결
포스코건설·KB, 신안산선 사업비 금융약정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8일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신안산선 복선전철 금융약정식'에서 이영훈 포스코건설 사장(우측)과 김일평 넥스트레인 사장(가운데), 허인 KB국민은행 은행장 등이 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포스코건설)
지난 18일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신안산선 복선전철 금융약정식'에서 이영훈 포스코건설 사장(우측)과 김일평 넥스트레인 사장(가운데), 허인 KB국민은행 은행장 등이 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포스코건설)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포스코건설이 신안산선 공사비 2조3000억원의 자금조달을 위해 KB국민은행과 손을 잡았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18일 KB국민은행과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호텔에서 '신안산선 복선전철 금융약정식'을 개최하고, 이영훈 사장 및 허인 KB국민은행장 등이 참석해 본 약정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신안산선 복선전철 사업은 안산·시흥·광명 등 수도권 서남부권과 서울 여의도를 잇는 복선 전철 44.7km, 총 사업비 3조3000억원 규모의 사업이다. 개통 시 안산에서 여의도역까지 이동시간이 100분에서 25분으로 단축되는 등, 서울 도심과 수도권 서남부를 관통하는 광역 철도망으로 자리매김하게 된다.

이영훈 포스코건설 사장은 "이번 협약은 포스코건설의 민간투자사업 실적과 KB국민은행의 인프라분야 '프로젝트 파이낸스(PF)' 경험 등이 맞물린 결과"라며 "신안산선이 성공적으로 준공된다면 수도권 서남부 지역의 서울 도심 접근성과 교통망 개선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