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 1000억원 규모 그린본드 발행 
GS칼텍스, 1000억원 규모 그린본드 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기오염 물질 저감장치 등 여수공장 환경시설 확충"

[서울파이낸스 김혜경 기자] GS칼텍스가 환경 시설 투자 강화를 위해 1000억원 규모의 그린본드를 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그린본드는 친환경 관련 사업 투자로 사용 목적이 제한되는 특수목적채권이다.

GS칼텍스는 이날 금융감독원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오는 21일 그린본드 발행을 위한 수요 예측을 실시한다. 구체적인 발행 조건은 수요예측 이후 결정되며, 채권 발행규모는 1000억원에서 시작해 수요예측 결과에 따라 증액될 수 있다. 발행조건은 단기 3년, 장기 10년이며 29일 발행될 예정이다. 

GS칼텍스는 그린본드로 마련한 자금을 여수 공장 환경 시설을 확충하는데 사용할 예정이다. 대기오염 물질 저감장치 설치와 악취 관리 시스템 구축 등 환경 설비 투자에 집중한다. 회사는 지난 2017년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관리체계를 수립했다. 

GS칼텍스 관계자는 "향후에도 원료·조달부터 생산, 판매·소비, 재활용까지 지속가능한 순환경제를 구축해 친환경 경영 기조를 더욱 확대·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