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스로이스모터카, 25대 한정판 '팬텀 트랭퀼리티' 국내 첫선
롤스로이스모터카, 25대 한정판 '팬텀 트랭퀼리티' 국내 첫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롤스로이스모터카가 11일 롤스로이스 브랜드 전시회 '더 에이스 원더'를 개최했다. (사진= 롤스로이스모터카)
롤스로이스모터카가 11일 롤스로이스 브랜드 전시회 '더 에이스 원더'를 개최했다. (사진= 롤스로이스모터카)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롤스로이스모터카는 11일  롤스로이스 모터카 서울 청담 부티크에서 롤스로이스 브랜드 전시회 '더 에이스 원더(THE EIGHTH WONDER)'를 열고, 전 세계 25대 한정판 모델 ‘팬텀 트랭퀼리티’를 11일 국내 최초 공개했다.

전시회인 '더 에이스 원더'는 세계 8대 불가사의를 의미한다. 기존 7대 불가사의에 여덟 번째 아이콘으로 롤스로이스 대표 엠블럼 ‘환희의 여신상’이 더해졌음을 의미한다. 

롤스로이스의 제작 비밀과 독창성에 대해 소개하는 브랜드 전시회다. 롤스로이스는 전시회를 통해 환희의 여신에서 영감을 받아 이어져온 브랜드의 철학, 장인정신, 비스포크 프로그램을 8개의 카테고리로 나눠 소개한다. 롤스로이스의 독특한 제작 방식과 디자인을 비롯, 뛰어난 장신정신과 정밀함을 직접 눈으로 체험할 수 있다.

먼저, 지난 3월 '제네바모터쇼'에서 가장 큰 주목을 받은 '팬텀 트랭퀼리티'를 비롯해 지난해 출시 이후 엄청난 판매고를 올리고 있는 롤스로이스의 첫 SUV ‘컬리넌’과, 롤스로이스의 다른 이면을 상징하는 모델 ‘레이스 블랙 배지’, 고성능 컨버터블 모델 ‘던 블랙 배지’를 모두 전시됐다. 

특히 롤스로이스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전 세계 25대만 한정 생산된 비스포크 컬렉션인 ‘팬텀 트랭퀼리티’ 1대를 국내 최초로 공개해 눈길을 끈다. 팬텀 트랭퀼리티는 우주 탐사를 주제로 실제 운석 추출 광물이 적용돼 비스포크의 정수를 보여주는 모델이다.

럭셔리 비스포크 대쉬보드 '더 갤러리'는 영국의 관측 로켓인 스카이락(Skylark)에서 영감을 받은 작품을 담아냈다. 센터페시아에 장착된 볼륨 조절기에 운석 추출 광물을 사용해 희소성을 준다. 

실내는 달의 앞면과 뒷면에서 영감을 받은 아틱 화이트(Arctic White)와 셀비 그레이(Selby Grey) 컬러의 가죽이 광택으로 마무리한 새틴 베니어가 적용됐다. 검정 광택은 센터페시아로부터 시작해 센터 콘솔 전체를 덮고 있으며, 상단 글로브 박스와 도어 암레스트도 새틴 재질로 마감됐다. 스테인리스 스틸 핀스트라이프(Pinstripe)로 그 멋의 정점을 찍었다.

비스포크 오디오 스피커는 나사(NASA)의 역사적인 우주 탐사선 보이저(Voyager) 호에 실린 두 장의 골든 레코드로부터 영감을 받아 제작됐다. 지구의 소리와 다양한 생명체를 이미지화했다. 

더불어, 비스포크 ‘테크니컬’ 시계와  황금 포인트가 가미된 환희의 여신상은 황금과 증기로 연마 및 각인된 티타늄으로 만들어져 차량의 모티프가 된 우주를 상기시킨다. 

팬텀 트랭퀼리티는 12일부터 16일까지 롤스로이스 청담 부티크에서 진행되는 '더 에이스 원더(THE EIGHTH WONDER)' 전시회에 전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