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면세점, 세계면세박람회서 2개 부문 수상
신라면세점, 세계면세박람회서 2개 부문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0월2일 'DFNI 프런티어 어워즈 2019'에서 고선건 신라면세점 인천공항점장 상무가 관계자들과 함께 수상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호텔신라)
지난 10월2일 'DFNI 프런티어 어워즈 2019'에서 고선건 신라면세점 인천공항점장 상무가 관계자들과 함께 수상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호텔신라)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신라면세점이 올해 해외에서 열린 4차례 면세 시상식에서 9개 부문을 잇달아 수상하며 글로벌 경쟁력을 인정 받았다.

4일 신라면세점은 지난 2일 세계 면세박람회에서 진행한 '프런티어 어워즈'에서 '올해의 공항면세점'과 '올해의 유통 캠페인' 등 2개 부문에서 선정됐다고 밝혔다. 세계면세박람회는 프랑스 칸에서 열리는 면세박람회다.

지난 1일 진행된 '2019 선글라스 어워즈'에서도 '20억 달러 이상 올해의 선글라스 소매업체'와 '비공항 부문 베스트 선글라스 면세점'를 수상하며 이틀간 총 4개의 영예를 거머쥐었다. 올해의 선글라스 소매업체 상은 아시아 면세업체 중 신라면세점이 처음이다. 

영국 세계적인 면세 권위지 'DFNI'가 주최하는 프런티어 어워즈는 면세유통산업에서 영향력이 큰 상 중 하나로 꼽힌다. 신라면세점은 인천국제공항, 싱가포르 창이국제공항, 홍콩 첵랍콕 국제공항 등 아시아 3대 국제공항과 제주국제공항, 김포국제공항 등 국내 주요 공항에서 운영하고 있는 매장 경쟁력을 인정받아 올해의 공항 면세점에 선정됐다.

아울러 신라면세점은 면세 쇼핑 플랫폼과 소셜 미디어를 결합한 신개념 모바일 상품평 서비스 '신라팁핑'을 통해 고객의 자발적이고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어낸 점을 높이 평가 받아 올해의 유통 캠페인 수상자로 선정됐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이번 수상으로 신라면세점이 글로벌 플레이어로 명실공히 인정받았다고 볼 수 있다"며 "아시아태평양 지역을 넘어 전세계 고객에게 업계를 선도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우수한 상품을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