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월드, 여성복 'W9' 출시
이랜드월드, 여성복 'W9'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랜드월드 프리미엄 여성복 브랜드 W9 화보. (사진=이랜드월드)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이랜드월드가 여성복 브랜드 '더블유나인'(W9)을 새로 선보인다. 2일 이랜드월드에 따르면 W9은 자연스럽고 편안한 모던 캐주얼룩을 선보이는 브랜드로, 프렌치 리넨과 몽골 캐시미어 소재를 사용한 제품이 주력이다.

이랜드월드는 그 동안 쌓아온 생산, 유통 시설을 활용해 고급 소재를 합리적인 가격대로 선보일 계획이다. 오는 10~16일 서울 서초구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임시 매장도 운영한다.

연내 신세계백화점 3곳에서 임시 매장을 열고 내년 1월 말 1호점을 정식 개장해 향후 80개 매장을 갖추는 게 목표다. 이랜드월드는 W9을 연매출 1000억원대 브랜드로 성장시키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이중 온라인 매출 목표는 500억원이다.

W9 담당자는 "여성 라이프 스타일 변화와 수요를 깊이 있게 분석해 고급스러움과 편안함을 브랜드의 핵심 가치로 삼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