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국내 첫 '더 월 쇼케이스' 개관
삼성전자, 국내 첫 '더 월 쇼케이스' 개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품 컨설팅·체험·설치 등 맞춤형 서비스 제공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전자 모듈형 디스플레이 146형 '더 월 럭셔리(The Wall Luxury)'와 스타인웨이 링돌프의 사운드 시스템인 '모델 O'를 소개하고 있다.(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전자 모듈형 디스플레이 146형 '더 월 럭셔리(The Wall Luxury)'와 스타인웨이 링돌프의 사운드 시스템인 '모델 O'를 소개하고 있다.(사진=삼성전자)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삼성전자는 30일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더 월 쇼케이스(The Wall Showcase)'를 오픈했다. 

더 월 쇼케이스는 서울 강남구 도산대로에 있는 하이엔드 오디오 전문 매장인 '오드포트(ODEPort)'에 약 86m²(약 26평) 규모로 마련했다.

이곳은 영국 런던 해롯 백화점 내 '삼성 브랜드 명품관', 삼성 브랜드 쇼케이스인 '삼성 킹스크로스'에 이어 전 세계 3번째 더 월 체험 공간이다. 

더 월 쇼케이스는 모듈형 디스플레이 146인치 '더 월 럭셔리(The Wall Luxury)'와 스타인웨이 링돌프의 사운드 시스템인 '모델 O'가 결합한 최고급 패키지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했다.

또 1:1 사전 예약제로 운영해 프리미엄 제품에 걸맞은 제품 컨설팅·체험·구매·설치 등 고객 맞춤형 컨시어지 서비스도 제공 중이다.

삼성전자는 국내 최고 수준의 하이엔드 오디오 시스템 판매 업체인 '오드(ODE)'와 협업해 주목을 받았다. 이 업체는 단순한 하드웨어의 판매와 유통을 넘어 음악이 필요한 곳에 토탈 솔루션을 제공하는 사운드플랫폼 업체다.

오드는 덴마크의 '스타인웨이 링돌프(Steinway Lyngdorf)', 독일의 '버메스터(Bermester)', 프랑스의 '드비알레(Devialet)' 등 하이엔드 오디오로서 기술과 디자인이 공인된 15개의 브랜드를 국내에 독점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더 월 쇼케이스 방문객들에게 더 월 럭셔리를 통해 이전에 경험하지 못했던 새로운 시청각 경험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국내 시장에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김석기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국내 최고의 명품 오디오 판매업체인 오드와 협업해 더 월 쇼케이스를 열게 되어 기쁘다"며 "최고의 디스플레이와 하이엔드 오디오를 결합해 국내 프리미엄 AV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