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규, 종영 '도시어부' 가족에 '허니마라치킨' 대접
이경규, 종영 '도시어부' 가족에 '허니마라치킨' 대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지막 촬영 현장에 돈치킨 푸드트럭 동원해 스태프·출연진 단체 회식
이경규가 9월7일 '도시어부' 촬영 현장에 출동한 돈치킨 푸드트럭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돈치킨)
이경규가 9월7일 '도시어부' 촬영 현장에 출동한 돈치킨 푸드트럭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돈치킨)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방송인 이경규가 2년간 함께한 예능 프로그램 '도시어부' 가족을 위해 치킨 잔치를 마련해줬다. 치킨 프랜차이즈 본사 돈치킨은 20일 이경규가 이달 초 도시어부 스태프와 출연진한테 '허니마라치킨'을 대접했다고 밝혔다. 이경규는 돈치킨의 주주(이사)이고, 허니마라치킨 개발에 직접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돈치킨에 따르면, 이경규는 지난 9월7일 도시어부 마지막 촬영 현장에서 치킨 잔치를 열었다. 돈치킨 푸드트럭을 동원해 따뜻한 허니마라치킨을 선사한 것이다. 도시어부 관계자는 "이경규씨가 스태프와 출연진에게 항상 고마운 마음을 갖고 있던 중, 마지막 촬영 선물로 치킨 회식을 준비했다. 2년간 수고해준 스태프와 출연자들에게 좋은 선물이 되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