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추석 연휴 261만 명 수송···11일 54만 명 최다
코레일, 추석 연휴 261만 명 수송···11일 54만 명 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년 추석 보다 11.5% 증가한 하루 52만 명 열차 이용

[서울파이낸스 노진우 기자] 코레일이 추석 연휴 기간(11일 ~ 15일) 동안 모두 261만 명이 열차를 이용했다고 밝혔다.

기간 중 KTX는 131만 명(일평균 26만 명), 일반열차는 130만 명(일평균 26만 명)이 이용했다. 특히 연휴 시작 전날인 11일에는 54만 명이 열차를 이용해 가장 많았다.

KTX와 코레일 사옥(사진=코레일)
KTX와 코레일 사옥(사진=코레일)

일평균 이용객은 52만 명으로 지난해 추석과 비교하면 11.5% 증가한 수치다. 강릉선 KTX가 하루 1만 9000명으로 지난 추석 1만 6000명보다 20.9% 늘었으며 KTX는 11.6%, 일반열차는 10.8% 증가했다.

코레일은 추석 연휴 기간 동안 KTX 90회와 일반열차 58회 증편을 포함해 평소보다 148회 늘어난 3472회 열차를 운행했다.

명절 기간 역귀성, 역귀경과 빈 좌석이 많은 KTX를 대상으로 판매한 특별할인 상품은 총 2만 9000명(일 평균 5800명)이 이용했다.

한편 코레일은 주요 역과 시설물에 대한 전 분야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연휴기간 '특별교통 대책본부'를 24시간 운영하며 안전 운행에 최선을 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