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트래버스·콜로라도, '신차 알리기' 마케팅 본격화
쉐보레 트래버스·콜로라도, '신차 알리기' 마케팅 본격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쉐보레 콜로라도 (사진= 한국지엠 쉐보레)
쉐보레 콜로라도 (사진= 한국지엠 쉐보레)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쉐보레가 트래버스(Traverse)와 콜로라도(Colorado)의 광고 및 전시 이벤트를 통해 본격적인 신차 알리기에 나선다. 

16일 한국지엠 쉐보레에 따르면 먼저 지난 6일부터 미디어 이벤트에 깜짝 등장했던 배우 정우성이 모델로 출연한 정통 아메리칸 대형 SUV 트래버스의 광고 방영에 돌입했다. 광고에서는 배우 정우성이 Super SUV 트래버스가 선사하는 여유로운 공간과 아메리칸 라이프 스타일을 자연스럽게 소개해 고객들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정통 아메리칸 픽업 트럭 콜로라도 역시 추석연휴 기간인 12일부터 광고 방영을 시작했다. '리얼 아메리칸 픽업트럭'임을 강조한 광고에서는 정통 픽업트럭에서만 느낄 수 있는 뛰어난 오프로드 및 트레일링 퍼포먼스, 적재 능력을 통해 낚시, 카누, 캠핑 등 자유로운 아웃도어 라이프 스타일이 가능함을 보여줬다.  

쉐보레는 트래버스와 콜로라도를 직접 만나볼 수 있는 현장 이벤트도 준비한다. '트래버스&콜로라도 전시 이벤트'를 지난 12일부터 22일까지 송도 트리플 스트리트와 28일부터 10월6일까지 여의도 IFC몰에서 총 20일간 진행한다. 
해당 이벤트에서는 고객들이 트래버스와 콜로라도 전시 차량을 직접 확인할 수 있음은 물론, 전문 카매니저가 동승한 시승 기회도 주어진다. 또한 전시 이벤트 현장에서는 방문 고객을 위한 트래버스, 콜로라도 차량 상담을 비롯해 다양한 경품을 증정하는 고객 참여 이벤트도 진행된다.  

한편, 쉐보레는 트래버스와 콜로라도를 tvN 예능 '일로 만난 사이'에서 투입하며 본격적인 홍보에 돌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