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경제제재 준수 가이드라인' 제작·배포
신한은행, '경제제재 준수 가이드라인' 제작·배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 전경 (사진=신한금융그룹)
신한은행 전경 (사진=신한금융그룹)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신한은행은 경제제재에 대한 리스크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경제제재 준수 가이드라인(Guideline)'을 제작하고 국내외 영업점과 본부부서에 배포했다고 11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해외 감독기관들이 이란, 북한, 시리아 등의 국가들에 대한 경제제재 수준을 강화하고 있는 상황에 대비해 지난해 무역기반 자금세탁방지시스템(Anti-TBML)을 도입한데 추가적으로 가이드라인 매뉴얼을 법무법인 전문가들과 협업해 제작했다.

매뉴얼에는 미국, 유럽연합(EU), UN 등에서 정한 제재 대상 국가와 제재 내용, 해외송금, 수출입금융, 해외투자 등 업무 처리시 준수해야 할 사항들이 담겼다.

신한은행은 또 경제제재뿐만 아니라 업무와 관련된 국제 법률, 기타 규제에 있어 변경 사항이 발생할 경우 가이드라인에 추가로 반영하기 위해 외부 전문가들과의 협업도 지속할 예정이다.

신한은행은 글로벌 경제제재 준수 의지를 대외적으로 공표하기 위해 글로벌 인터넷뱅킹 홈페이지에 '정책 선언문'도 게시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경제제재 준수 가이드라인 제작을 통해 제재 위반 리스크를 사전에 경감시키고 금융당국의 신뢰 또한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