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고혈압 치료 3제 복합제 멕시코 수출
한미약품, 고혈압 치료 3제 복합제 멕시코 수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미약품 본사 (사진=한미약품 )
서울 송파구 방이동 한미약품 본사. (사진=한미약품 )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한미약품은 세 가지 고혈압 치료 성분을 한알에 담은 복합제 2종을 멕시코에 수출한다고 11일 밝혔다. 국내 고혈압 3제 복합제를 중남미 시장에 선보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미약품은 멕시코 중견 제약사 실라네스(SILANES)와 고혈압치료제 '아모잘탄플러스', 고혈압·고지혈증치료제 '아모잘탄큐' 2종을 수출하는 계약을 맺었다. 앞으로 5년간 1000만달러어치를 수출할 예정이다. 실라네스는 내년 하반기 두 제품 허가를 신청하고, 2021년 2분기에 현지 출시할 계획이다.

한미약품은 이 계약으로 실라네스로부터 1차 마일스톤(단계별 기술료)을 받았다. 제품 출시 후에 추가 마일스톤을 받는다. 마일스톤 규모는 합의에 따라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