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신한페이판에 보이스피싱 방지 보안솔루션
신한카드, 신한페이판에 보이스피싱 방지 보안솔루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드론 신청 시 악성 애플리케이션 탐지해 대출 차단
(사진=신한페이판)
(사진=신한페이판)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신한카드는 정보보안 업체인 안랩과 함께 고객의 스마트폰에 악성 애플리케이션 동작 여부를 탐지해 사기 대출을 차단하는 보이스피싱 방지 보안솔루션을 신한페이판(PayFAN)에 적용했다고 9일 밝혔다.

이 보안솔루션은 고객의 스마트폰에 악성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고 악성코드로 카드론 대출을 실행시켜 금융사고를 일으키는 사기수법에 대응하기 위해 개발됐다. 고객은 신한페이판에서 카드론을 신청하는 과정에서 악성 앱이 탐지된 경우 카드론 대출이 차단돼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에 개발 적용된 보안솔루션으로 신한페이판에서 카드론을 이용하는 고객이 본인도 모르는 사이에 금융 사기를 당하는 일이 없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신한카드 고객이 금융 범죄로부터 자유로울 수 있도록 금융 사기 종합 방지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는 등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