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이S&D, 중소형 아파트 브랜드 '자이르네' 출시
자이S&D, 중소형 아파트 브랜드 '자이르네'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이르네 B.I. (사진= GS건설)
자이르네 B.I. (사진= GS건설)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GS건설의 자회사인 자이S&D는 중소규모 아파트 단지를 대상으로 하는 아파트 브랜드 '자이르네(Xi rene)'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자이르네는 GS건설의 기존 아파트 브랜드인 '자이'와 부흥 및 전성기를 뜻하는 '르네'를 합성해 만든 이름이다. 르네는 '다시 태어난다'는 뜻의 라틴어 이름인 '레나투스'의 프랑스식 변형어로, 사회 전반적으로 새로운 시도가 이뤄졌던 시대 '르네상스'의 첫 머리글을 따왔다.

자이르네는 GS건설에서 사용하는 '자이'와는 별도로 자이S&D가 개발하는 중소규모 아파트 단지에 붙여질 예정이다. 기존 중소규모 아파트의 경우 상대적으로 브랜드 인지도가 낮은 업체가 단발성으로 시공하는 사례가 많았던 점을 고려해 중소규모 아파트까지 브랜드 사용영역을 넓히겠다는 전략이다. 자이S&D는 올해 하반기 공급되는 중소규모 아파트 단지부터 자이르네를 적용할 예정이다.

김환열 자이S&D 대표는 "1인 가구 증가로 점차 소규모 주택에 대한 수요는 늘고 있으며, 정부 정책 또한 발맞춰 가고 있다"며 "이번 브랜드 출시를 통해 중소규모 아파트에서도 브랜드 영역을 확장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