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2019 국민공감위원회 종합회의' 개최
LH, '2019 국민공감위원회 종합회의'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도 국민공감위원회 종합회의'에 참여한 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오른쪽 2번째)을 비롯한 내·외부 국민공감위원들이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 한국토지주택공사)
27일 '2019년도 국민공감위원회 종합회의'에 참여한 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왼쪽에서 2번째)을 비롯한 내·외부 국민공감위원들이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 한국토지주택공사)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27일 서울 강남구 서울지역본부에서 국민 체감형 LH 혁신 및 사회적 가치 창출방안 마련을 위해 '2019년도 국민공감위원회 종합회의'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지난해 5월 출범한 'LH 국민공감위원회'는 시민·사회단체·전문가·고객·협력업체 등 25명의 외부위원 및 18명의 임직원이 참여하는 사장 직속 위원회다. 혁신, 사회적 가치, 일자리 3개 분과로 구성되며, 위원회가 제시한 경영제언은 실무부서의 업무혁신방안에 절차를 거쳐 반영한다.

이날 회의에서 위원들은 '2019년 LH 혁신계획 수립' 등을 위해 총 8차례 진행된 분과별 자문회의에서 나온 안건 및 성과를 점검했다. 또한 올해 LH가 추진한 '국민공감 혁신계획', '사회적 가치 종합계획 2.0' 및 'Good Job Plan 시즌3'의 주요 운영성과를 국민공감위원회 구성원과 공유하고, 하반기 중점추진 방향을 논의했다.

그동안 국민공감위원회는 '무지개서비스 붐업방안'을 통해 LH 임대단지 주거지원 서비스를 활성화하고, 고객관리 및 주거복지관리 업무에 경력단절여성 42명을 정규직으로 특화 채용한 바 있다. 이외에도 △'LH친구' 주거복지플랫폼 시범사업 착수 △LH 희망상가 공급 △사회적 경제주체의 창업공간 제공을 위한 LH 사옥 및 미분양 상가 활용 등에서 성과를 보였다.

변창흠 LH 사장은 "주거복지로드맵, 도시재생뉴딜 등 중요 정책사업 수행과 더불어 안전, 공정경제 등 공공성을 강화한 경영방향을 설정해 국민의 기대에 부응하는 공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