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영, IT 경기 부진··목표가↓-NH투자증권
고영, IT 경기 부진··목표가↓-NH투자증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태동 기자] NH투자증권은 28일 고영에 대해 정보통신기술(IT) 경기 부진으로 고객사의 스마트 팩토리 투자가 둔화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에 투자의견 중립(HOLD), 목표주가는 8만5000원으로 하향했다. 

도현우 NH투자증권 연구원은 "고영의 올해 3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3% 줄어든 623억원, 같은기간 영업이익은 13% 감소한 122억원으로 예상된다"며 "최근 IT 경기 부진으로 고객사의 스마트 팩토리 전환이 지연중이며 미·중무역분쟁 역시 심화 가능성을 보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회사의 장기 성장 동력은 여전히 양호하다고 진단했다.

도 연구원은 "시장에서 크게 기대 중인 의료 로봇 관련 매출이 올 4분기부터 본격적으로 발생할 전망"이라며 "차세대 성장 동력인 기계부품 검사장비(MOI) 분야도 고영이 해외 자동차 부품 회사의 파트너로 선정된 후 매출처가 확대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내년 자율주행 자동차 생산 본격화로 인해 전장향 매출이 장기적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