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검은사막 플스4' 이용자 몰려 서버 2배 추가
펄어비스, '검은사막 플스4' 이용자 몰려 서버 2배 추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은사막 PS4 론칭 행사. (사진=펄어비스)
검은사막 PS4 론칭 행사. (사진=펄어비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플레이스테이션4(이하 플스4)'의 글로벌 론칭 시작과 함께 이용자가몰리면서 서버를 2배 추가했다고 27일 밝혔다.

검은사막 플스4는 엑스박스 원에 이어 두 번째로 콘솔 시장에 도전하는 게임으로 지난 23일 북미 유럽 아시아지역등에 정식 서비스를 시작했다.

11개로 시작한 게임 서버는 론칭 첫날 혼잡 상태를 보였고, 현재 10개를 추가해 총 21개 서버로 서비스하고 있다.

GM(게임매니저)이 이용자와 함께한 '숨바꼭질 이벤트' 등도 소통 서비스로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숨바꼭질 이벤트는 게임 내 곳곳에 숨은 GM 캐릭터들을 이용자들이 찾는 이벤트이다. 이용자들은 이벤트에 대해 "콘솔 게임에 GM이 함께 소통하는 게임이 드문데, 같이 하니 너무 재미있었다", "서버 채팅으로 우리와 얘기해 좋다", "주말인데 고생했다 땡큐 GM"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할리우드 스타 배우 '메간 폭스'를 활용한 글로벌 마케팅도 화제를 모았다. 관련 티저 영상은 메간 폭스의 개인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도 함께 게시돼 총 조회수가 100만건을 돌파했다. 공식 트레일러 영상은 조만간 공개될 예정이며, 영상은 유투브 외에 북미 유럽 TV 광고에도 활용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