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기업은행, '발전설비 국산화 지원펀드' 20억원 조성
중부발전-기업은행, '발전설비 국산화 지원펀드' 20억원 조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전설비 핵심부품 국산화 R&D 지원 펀드' 조성 협약 체결 후 (왼쪽 세 번째부터)천정갑 한국중부발전 상생협력부장, 이원영 IBK 기업은행 대천지점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중부발전)
천정갑 한국중부발전 상생협력부장(왼쪽 세번째)이 26일 중부발전 본사에서 '발전설비 핵심부품 국산화 R&D 지원 펀드 조성' 협약을 체결한 후 기업은행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중부발전)

[서울파이낸스 김혜경 기자] 한국중부발전은 IBK기업은행과 26일 발전설비 핵심부품 국산화 연구개발(R&D) 자금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중부발전은 일본 수출규제로 경영상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및 발전설비 핵심 소재 국산화 지원을 위해 기업은행과 공동으로 20억원의 대출 지원펀드를 조성한다. 무이자 예탁금 20억원을 기반으로 중소기업에 기존 대출금리를 최소 1.2% 이상 감면해주는 혜택이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일본의 수출규제와 관련해 협력기업들의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