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추석 앞두고 협력사 납품대금 7400억원 조기지급
롯데, 추석 앞두고 협력사 납품대금 7400억원 조기지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 심볼.(사진=롯데지주)
롯데 심볼.(사진=롯데지주)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롯데는 추석(9월13일)을 앞두고 협력사들의 자금 운용에 도움을 주기 위해 납품대금 7400억원을 조기 지급하기로 했다고 22일 밝혔다.

롯데는 지난 2013년부터 상생경영의 일환으로 명절을 맞아 협력사들이 급여 및 상여금 지급 등 자금이 일시적으로 많이 필요하다는 점을 고려해 납품대금을 조기 지급해 왔다.

이번 납품대금 조기 지급에는 롯데백화점, 롯데마트, 롯데케미칼, 롯데칠성음료, 롯데제과 등 36개사가 참여한다. 약 1만3000개의 중소 협력사가 혜택을 볼 것으로 롯데그룹 측은 예상하고 있다. 롯데는 오는 9월10일까지 모든 지급을 완료할 예정으로 평상시 보다 평균 약 12일 앞당겨서 지급하게 된다.

한편 롯데는 중소 협력사 상생프로그램 일환으로 동반성장펀드를 9150억원 규모로 운영하고 있다. 롯데 동반성장펀드는 롯데 출연금의 이자를 활용해 협력사 대출 이자를 자동 감면해주는 프로그램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