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준혁 넷마블 의장, 상반기 보수 6억9100만원
방준혁 넷마블 의장, 상반기 보수 6억9100만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준혁 넷마블 의장. (사진=서울파이낸스DB)
방준혁 넷마블 의장. (사진=서울파이낸스DB)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방준혁 넷마블 이사회 의장이 올해 상반기 보수로 6억9100만원을 지급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넷마블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방준혁 이사회 의장은 올해 상반기 급여 6억9000만원 기타 근로소득 100만원을 포함 총 6억91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넷마블은 "임원처우 규정에 따라 2019년 이사보수한도 범위 내에서 직위(이사회 의장), 리더십, 전문성, 회사기여도, 인상률, 동종업체 수준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해 연간 급여를 13억8000여만원으로 결정했으며 균등 분할해 매월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또 이승원 부사장은 급여 2억원과 주식매수선택권 행사이익 17억6300만원 및 기타 근로소득을 포함 총 19억6800만원을 수령했다. 백영훈 부사장도 급여 2억원과 함께 주식매수선택권 행사이익 15억4300만원을 수령, 총 17억4800만원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