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소비자원 "영유아용 과일퓨레, 당류 함량 주의하세요"
한국소비자원 "영유아용 과일퓨레, 당류 함량 주의하세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당류 섭취 기준량 대비 제품별 당류 함량 (사진=한국소비자원)
1일 당류 섭취 기준량 대비 제품별 당류 함량. (사진=한국소비자원)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영유아에게 간식으로 인기가 높은 '영유아용 과일퓨레' 일부 제품이 당류 함량이 높은 것으로 밝혀져 섭취 시 주의가 요구된다. 

한국소비자원은 13일 시중에 판매 중인 영유아용 과일퓨레 20개 제품의 당류 및 중금속 함량을 조사한 결과, 중금속은 기준치 이내로 검출돼 적합했으나 당류 함량이 높았다고 밝혔다.

조사대상은 국내 제품 4개, 수입제품 16개(해외직구 3개 포함) 등 20개 제품이었다. 조사대상 제품들의 1회 제공량당 당류 함량은 최소 8.8g, 최대 17.1g(평균 12.6g)이었다. 만 1세 미만 영아가 1개를 섭취할 경우, 당류 섭취량은 1일 당류 최소 섭취 기준량인 13.8g의 63.8%, 최대 124.6% 수준에 달한다.

유아용 과일퓨레는 걸쭉한 액 형태로서 생과일을 그대로 먹기 어려운 영유아에게 간식용도로 제공되고 있다. 한 번 개봉하면 1개를 모두 소비하는 제품 특성상 균형있는 영양공급이 중요한 성장기 영유아에게 당류 과잉 섭취를 초래할 수 있다.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영유아 당류저감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 제고 및 정책 홍보 강화 △'영유아를 섭취대상으로 표시하여 판매하는 식품의 기준 및 규격'에 유해물질 및 표시에 관한 공통기준 마련을 요청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