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파고, 영·중·한 3개 언어에 고도화된 이미지 번역 적용
파파고, 영·중·한 3개 언어에 고도화된 이미지 번역 적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앱 사용자 25%, '사진' 통한 이미지 번역 선호···만족도 높아질 것"
파파고 이미지 번역 엔진. (이미지=네이버)
파파고 이미지 번역 엔진. (이미지=네이버)

[서울파이낸스 오세정 기자] 네이버가 제공하는 인공지능(AI) 통·번역 서비스 파파고(Papago)가 영어, 중국어, 한국어 3개 언어에 대해 더욱 업그레이드된 이미지 번역 기능을 제공한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남은 여름 휴가 시즌 해외 여행을 떠날 사용자들이라면 파파고를 보다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네이버 측은 "이미지 번역 기능은 파파고 앱 사용자의 25%를 차지할 정도로 니즈가 높은 편"이라며 "주로 여행지 현지에서의 메뉴판을 번역하거나 간판만 보고 식당 이름을 찾아야 하는 경우에 유용하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개선된 이미지 번역 엔진의 핵심은 딥러닝 기술을 활용해 문자 추출 및 인식이 기존 엔진 대비 57% 가량 정확도를 높아졌다는 점에 있다. 네이버에 따르면 해당 엔진을 미리 적용한 일본어의 경우 작년 동기 대비 이미지 번역 사용량이 3배 가량 증가했다.

또 사용자가 지정하지 않더라도 이미지 내 텍스트를 자동으로 검출해 번역할 수 있는 '전체 번역' 기능도 영어, 중국어, 한국어에서 활용할 수 있다. 네이버는 해당 기술을 고도화해 사진 속 문자의 전체 맥락까지 파악이 가능하도록 업그레이드하겠다는 계획이다.

신중휘 파파고 리더는 "향후 손글씨로 작성된 메뉴판 등 번역이 필요한 다양한 이미지들에 대한 학습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품질을 고도화해 나갈 계획"이라며 "향후 외국을 여행하는 한국인 여행자와 한국을 방문하는 외국인들 모두 파파고 서비스를 통해 언어간 장벽을 넘나드는 통번역 경험을 체험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밖에 파파고는 이번 업데이트와 함께 이벤트를 진행한다. 참여를 원하는 사용자들은 파파고 이미지 번역 기능을 사용해 본 화면을 캡쳐해 자신의 SNS에 공유하면 된다. 이후 해당 URL을 파파고 블로그에 댓글로 남기면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3만원 상당의 네이버페이 포인트가 제공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