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야크, 기술 고문에 엄홍길 대장 위촉
블랙야크, 기술 고문에 엄홍길 대장 위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99년 안나푸르나 정상에 선 엄홍길 대장이 자세를 취하고 있다. (사진=블랙야크)
1999년 안나푸르나 정상에 선 엄홍길 대장이 자세를 취하고 있다. (사진=블랙야크)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아웃도어 업체 블랙야크는 자사 기술 고문으로 산악인 엄홍길 대장을 위촉했다고 13일 밝혔다. 

엄 대장은 앞으로 2년간 블랙야크 기술 고문으로 상품 기획과 개발에 대한 자문 역할을 수행한다. 블랙야크는 세계에서 처음으로 히말라야 8000m 고봉 16좌를 등정한 엄 대장의 경험과 비법을 제품에 최대한 반영할 계획이다.

강태선 블랙야크 회장은 "거봉산악회를 시작으로 1990년대 블랙야크 탄생과 함께한 엄홍길 대장을 후원하게 돼 의미가 있다"며 "오리지널리티 강화와 블랙야크의 브랜드 미션을 다시 한번 되새기는 이 시점에서 또 다른 역사를 만들어갈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