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센트럴자이' 평균 33.3대 1로 전주택형 순위 마감
'신천센트럴자이' 평균 33.3대 1로 전주택형 순위 마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천센트럴자이 견본주택을 찾은 방문객들.(사진=GS건설)
신천센트럴자이 견본주택을 찾은 방문객들.(사진=GS건설)

[서울파이낸스 나민수 기자] GS건설이 대구 동구 신천동에서 분양하는 '신천센트럴자이'가 1순위 청약에서 무려 1만2000여명의 청약자가 몰리면서 1순위 마감을 기록했다. 

9일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에 따르면 전날(8일) 진행된 1순위 청약에서 365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1만2159명이 몰리면서 평균 33.3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타입별로는 84㎡A타입이 167세대 모집에 8270명이 몰리면서 최고 49.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고 △84㎡C타입 40.3대 1 △84㎡D타입 21대 1 △84㎡B타입 7.9대 1의 경쟁률을 각각 기록했다.

GS건설 분양 관계자는 "대구지역의 분양시장이 뜨거운 것은 사실이지만 이정도로 많은 관심을 받을 거라고는 생각하지 못했다"며 "뛰어난 생활환경과 탁월한 브랜드 가치를 인정받아 많은 분들이 청약을 해주신만큼 조기 완판에 대한 기대도 조심스럽게 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천센트럴자이는 오는 16일 당첨자 발표를 진행하며, 27~29일까지 3일간 정당계약을 진행한다. 견본주택은 대구광역시 달서구 두류동에 마련됐으며, 입주는 2022년 8월 예정이다.

한편, 대구광역시 동구 신천동 일원에 들어서는 신천센트럴자이는 지하 2층 ~ 지상 29층, 총 8개동, 553세대 규모다. 단지 바로 앞에 신천초등학교가 위치하며 대구지하철 1호선 신천역과 동대구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더블역세권 단지다. 차세대 환기형 공기청정시스템인 '시스클라인'이 거실과 주방 2개소에 무상으로 제공된다. 1차 계약금은 천만원 정액제이며 중도금(60%)은 무이자 조건을 적용했다. 당첨자 발표 이후 6개월이 지나면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