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샵, 동원홈푸드 '더반찬' 새벽배송
GS샵, 동원홈푸드 '더반찬' 새벽배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반찬시장 1위와 전략적 협업···지정일·택배 중 선택 가능
GS샵은 동원홈푸드와 손잡고 '더반찬' 새벽배송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진=GS샵) 
GS샵은 동원홈푸드와 손잡고 '더반찬' 새벽배송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진=GS샵)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GS샵(GS홈쇼핑)이 새벽배송 상품 목록에 반찬을 추가했다. 7일 GS샵은 동원홈푸드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더반찬' 새벽배송에 나선다고 밝혔다.  

더반찬은 동원홈푸드가 운영하는 온라인 반찬 업계 1위 브랜드다. GS샵에 따르면, 이제부터 원하는 날짜에 더반찬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더반찬에선 고기, 생선, 김치, 국탕, 찌개, 전, 장아찌, 젓갈 등 300여종을 만든다.  

GS샵은 더반찬 전문관을 통해 최근 인기 많은 밀키트(반조리음식)도 배송해준다. 소비자는 새벽배송과 일반택배 중 바라는 방법을 고를 수 있다. 새벽배송을 골라 오후 1시까지 주문하면, 이튿날이나 지정일 아침 7시까지 보내준다. 일반택배도 최대 7일 안에 배송 날짜 지정이 가능하다.

 GS샵은 더반찬 입점으로 워킹맘과 주부뿐 아니라 1인이나 3~4인 가구 수요를 충족시킬 것으로 기대한다. 오는 9월엔 매일 영양가 있는 식단을 추천하고 정기 배송하는 더반찬 '정기식단'과 더불어 350㎉ 이하로 한 끼 해결 가능한 제품을 정기 배송하는 '칼로핏' 서비스를 추가할 예정이다. 

더반찬 외에 GS샵은 GS리테일의 'GS프레쉬'와 밀키트 업체 프레시지 등을 통해 신선식품이나 반조리식품을 집에서 받아볼 수 있는 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우재원 GS샵 상품사업본부장(상무)는 "국내 온라인 반찬 시장은 연평균 20% 성장세를 예상할 정도로 수요가 높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