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큐온캐피탈 신임 대표에 이중무 사장
애큐온캐피탈 신임 대표에 이중무 사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 사업 기회도 지속적으로 타진"
(사진=)
이중무 애큐온캐피탈 신임 대표이사.(사진=애큐온캐피탈)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애큐온캐피탈이 신임 대표이사(CEO)에 이중무 현 사장을 선임했다고 5일 밝혔다.

애큐온캐피탈은 지난 1일 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열고 이중무 사장 겸 최고운영책임자(COO)를 신임 대표로 선임했다. 이 대표는 캐피탈 업계에만 20년 넘게 근무한 캐피탈 금융의 베테랑으로 알려졌다.

이 대표는 1995년 한국씨티그룹캐피탈에서 시작해 효성캐피탈, 애큐온캐피탈의 전신인 KT캐피탈 등을 거쳤다. 이후 2006년 KT가 캐피탈사를 설립하며 금융업에 진출할 당시 실무를 책임졌으며, 2015년 KT캐피탈 영업총괄 전무를 역임했고 이후 사장에 올라 두산캐피탈 인수를 추진했다.

이 대표는 취임사를 통해 "기존 사업 포트폴리오의 역량 강화는 물론 변화하는 시장 환경과 금융업의 컨버전스에 대응하기 위해 신규 사업 기회도 지속적으로 타진할 것"이라며 "다양하고 혁신적인 금융솔루션을 고객에게 제공해 5년 후 자산 5조5000억원대 회사로 성장해 캐피탈업계 선두권 회사로 우뚝 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