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재건축 신길동 삼성아파트에 임대주택 30가구 추가
서울시, 재건축 신길동 삼성아파트에 임대주택 30가구 추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신길동 삼성아파트 정비 사업 위치도. (사진= 서울시)
서울 신길동 삼성아파트 정비 사업 위치도. (사진= 서울시)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서울시는 25일 오전에 열린 제9차 서울 도시계획위원회 수권 소위원회에서 영등포구 신길동 삼성아파트 정비계획 변경(안)이 통과됐다고 26일 밝혔다.

변경안의 주요내용은 효용성이 작은 소공원(1000㎡)을 소형임대주택(30세대)로 변경하는 내용이다. 아파트 주동을 공공보행통로에서 이격 배치, 대상지 남측도로 보행자 편의를 고려한 조성 등의 조건으로 가결됐다.

이에 따라 기존 최고 22층, 499세대(임대 64세대) 등의 조건에서 최고 25층, 563세대(임대 94세대)로 변경됐다. 용적률 299.99% 이하, 건폐율 50% 이하는 동일하게 적용된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번 결정에 따라 서울시는 임대주택을 추가로 30세대 더 확보할 수 있게 됐다"며 "사업시행자(조합)도 건축위원회 심의 및 사업시행인가 등 후속조치를 이행해 사업을 원활히 추진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