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 먹거리 특화 '푸드드림' 첫선
세븐일레븐, 먹거리 특화 '푸드드림' 첫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세븐일레븐 한남유엔(UN)점 '푸드드림'에서 정승인 코리아세븐 대표(왼쪽 둘째)가 마이크 버저 미국 세븐일레븐 국제부 선임이사(왼쪽 첫째)와 신선식품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코리아세븐)
23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세븐일레븐 한남유엔(UN)점 '푸드드림'에서 정승인 코리아세븐 대표(왼쪽 둘째)가 마이크 버저 미국 세븐일레븐 국제부 선임이사(왼쪽 첫째)와 신선식품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코리아세븐)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코리아세븐이 운영하는 편의점 세븐일레븐에서 서울 용산구 한남동에 약 40평 규모의 먹거리 특화 매장 '푸드 드림(Food Dream)'을 처음 열었다. 

이 점포에 대해 23일 코리아세븐은 "기존 편의점에서 볼 수 없었던  5대 핵심 상품군 △즉석푸드 △차별화음료 △신선∙가정간편식(HMR) △와인스페셜 △생필품을 중심으로 한 다목적 푸드 플랫폼 구현에 집중했다"고 설명했다.

세븐일레븐 푸드드림 매장에선 1989년 미국 세븐일레븐을 통해 도입된 후 재탄생한 즉석 핫도그 '빅바이트'를 비롯해 다양한 국내외 유명 차를 한데 모은 세븐일레븐 자체 브랜드(PB) '세븐티(Seven Tea)', 편의점 최초 PB로 불리는 '슬러피'와 '걸프' 등을 만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