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KB 통합IT센터' 준공···디지털 역량 강화
KB국민은행, 'KB 통합IT센터' 준공···디지털 역량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과 허인 KB국민은행장이 'KB 통합IT센터' 내 종합상황실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KB국민은행)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과 허인 KB국민은행장이 'KB 통합IT센터' 내 종합상황실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KB국민은행)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KB국민은행은 지난 19일 김포 한강신도시에 KB금융그룹 미래 성장동력의 기반이 될 'KB 통합IT센터'를 준공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열린 준공식에는 박동욱 현대건설 사장,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 허인 KB국민은행장, 박정림 KB증권 사장, 양종희 KB손해보험 사장,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새로 구축된 KB 통합IT센터는 메인센터 역할을 담당하고, 기존센터는 백업센터로 운영된다.

은행, 증권, 보험, 카드 등 계열회사별로 분산 관리해 오던 IT 인프라와 기술을 한 곳으로 집중화해 그룹 차원의 시너지를 강화하고 KB금융그룹 디지털 핵심사업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KB 통합IT센터는 2개동 총 연면적 1만2171평(4만236㎡)으로, 직원이 근무하는 운영동(지하 2층, 지상 4층)과 서버·주요 장비가 설치되는 IT동(지상 7층)으로 구성됐다.

운영동에는 종합상황실, 관제실 등 사무시설과 휴게실, 피트니스룸, 식당 등 직원을 위한 편의시설이 고루 갖춰졌다.

IT동은 침수 등 각종 사고에 대비해 주요 장비·시설을 지상으로 배치했다. 특히 면진설계를 적용해 진도 8의 강진에도 시설과 데이터 손상 없이 견딜 수 있어 높은 수준의 안전성을 확보했다.

또 태양광 발전과 연료전지 등 신재생에너지 활용, 외부공기를 이용하는 에너지 절감형 공조시스템·최신 고효율 자재를 도입하는 등 글로벌 수준의 친환경 기술이 적용됐다.

이 외에도 △전원공급 이중화 등 365일 무중단 전원공급 시스템 △초고속 정보통신건물 특등급 인증 △생채인식 출입통제 시스템 △용도별 망 분리를 통한 안정적 네트워크 시스템 등을 구축했다.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KB 통합IT센터는 KB금융그룹 전 계열사의 IT 인프라를 집중화·표준화하고, 시스템을 안정적이고 효율적으로 운영해 앞으로 KB금융의 디지털 전략을 구체화시키는 가치 창출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허인 KB국민은행장은 "인공지능과 5G로 대표되는 초연결 시대에 '변화와 혁신'은 생존을 위한 필수조건"이라며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KB 통합IT센터를 기반으로 고객 중심의 디지털 역량을 강화해 '트렌드 리더(Reader)'가 되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