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구, 청와대에 사의 표명···"인사권자에게 선택폭 드리고자"
최종구, 청와대에 사의 표명···"인사권자에게 선택폭 드리고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인터넷전문은행 예비인가 심사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금융위원회)
최종구 금융위원장 (사진=금융위원회)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최근 청와대에 사의를 표명했다.

18일 최 위원장은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시장 규율 형성에 밀접하게 관여하고 있는 공정거래위원회와 금융위원회가 긴밀한 협조하에 호흡을 맞춰 일 할 수 있도록 새 위원장의 임기를 맞추려 사의를 전달했다"고 말했다.

그는 "김상조 정책실장이 공정위원장일 때 함께 해야 할 일들 많았다. 개인적으로 많은 대화 했고, 금융문제도 조언을 많이 받았다"며 "좋은 파트너로 일했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앞서 청와대는 지난달 21일 김상조 전 공정거래위원장을 청와대 정책실장에 임명한 바 있다.

그는 이어 "금융위원장이 임기 3년의 자리지만 이런 때 인사권자의 선택 폭을 넓혀드리고자 사의를 전달했다"고 배경을 설명하고 "최근 거론되고 있는 출마설과는 관계가 없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