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암모 "'암입원 보험금' 약관대로 지급해야"···보험사 "'직접치료' 아니다"
보암모 "'암입원 보험금' 약관대로 지급해야"···보험사 "'직접치료' 아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암모, 암보험금 지급 관련 '종합검사'도 촉구
(사진=우승민 기자)
(사진=우승민 기자)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보험사에 대응하는 암환우 모임(이하 보암모)는 보험사의 부당한 업무 및 위법행위로 미지급 되고 있는 암입원 보험금의 지급을 촉구했다.

16일 보암모 회원들은 요양병원 암입원 보험금 지급을 요구하는 25번째 집회를 열었다. 

이들은 2년 가까이 보험사의 부당한 업무 및 위법행위로 미지급 되고 있는 암입원 보험금의 지급을 촉구하고 있다. 또한 약관대로 암입원보험금을 일괄 지급하고 당국이 암보험금 지급 관련 종합검사를 진행할 것을 요청했다.

이날 보암모 관계자는 "보험사는 암환자의 암입원보험금을 '약관의 신의성실의 원칙'에 입각해 약관대로 지급해야한다"며 "금융감독원은 위법보험사에 대한 종합검사 및 감독업무 등을 적극적으로 수행해 건전한 신용질서와 공정한 금융거래관행을 확립해 금융소비자 보호를 실천해야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국회 정무위원회는 국민을 기망하는 위법보험사와 금감원의 직무유기에 대한 강력 처벌 및 규제법을 강화해 암환자의 건강권, 인권, 재산권과 국민의 안정권을 보장해야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금감원은 지난해 6월 △말기암 환자 입원 △항암치료 중 입원 △수술 직후 입원 등 3가지 유형에 대해서 요양병원 암입원보험금을 지급하라고 보험사들에게 권고한 바 있다. 하지만 보암모는 금감원이 보험사에 제시한 이 지급 가이드라인이 약관을 축소 해석한 것이라고 보고 있다.

또다른 보암모 관계자는 "금감원의 지급권고에도 불구하고, 보험사들이 보험금을 제대로 지급하고 있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삼성생명의 경우 손해사정사를 파견해 화해를 종용하고 있다"며 "약관에 암을 목적으로 입원했을때, 입원비를 주는 것으로 돼 있는데 '직접 치료'가 아니라며 인정해주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보험사에 구비서류를 제출했음에도 약관에 없는 암 치료의 효능(효과)을 빌미로 의사가 아닌 임·직원들이 임의적으로 부지급을 경정하고 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보암모는 "동일한 약관규정임에도 계약자에 따라 달리 해석하고, 근거없이 임원의 판단으로 보험금을 미지급한다면 약관이 왜 필요하냐"며 "고의적이고, 악의적이며, 조직적인 보험사기 행각을 펼치는 보험사의 보험적폐는 반드시 청산되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삼성생명 관계자는 "수차례 설명을 했고, 특별한 입장이나 의견을 밝힐 부분은 없다"고 말했다.

사진=서울파이낸스
사진=서울파이낸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보암모 2019-07-20 23:21:34
삼성생명은 가입 당시 약관대로 지급하라
요양병원이라 못준다더니 나랑 똑 같은 암코드인데 요양병원 5년간 다 받으셨다.그 암환자는 왜 줬나?
누군주고 누군안주는데 다 공개해 주길ᆢ
그리고 금감원에서 주라면 준다더니ᆢ!!!
금감원이 지급권고 내리니까 이제 또 무슨 헛소리!
지급권고도 개 무시하는 악덕 기업 죄 받을 삼성생명!
지금 심정! 그런 짓거리하는 당신들도 똑 같이 당해보 길 기도하고 싶다.ㅡㅡ

이원옥 2019-07-18 10:00:22
약관데로 지급해라 !! 금감원 일 똑바로해라 돈빋아먹고 뭔일을 제데로하겠는가!! 삼성봐주기 금감원 해체해라

이정자 2019-07-17 10:35:47
금감원 원장은 2018년 6월에 항암ㆍ수술ㆍ방사선을 목적으로 요양병원에 입원시 암입원금을 지급하라고 공고 했으나 일부 보험사는 지급하고 있으나 유독 삼성생명은 공고는 어디까지나 공고 일뿐 자기네는 인정할 수 없다하고 금감원에서 지급 판정을 내려도 배째라하고 지급도 하지 않고 있다.
천하의 악덕기업이 삼성생명다.
인간의 피가 0.000001도 없는 지독한 인간이다.
항암ㆍ방사선 않했다고 지급 않하고. 항암 방사선 한 사람은 요양병원이라고 누군주고 누군 50프로 주고 누군 한푼도 안주고 일관성 없는 삼성생명을 규탄한다.

백경희 2019-07-17 06:25:27
금감원의 지급권고도 개무시하고 지급하지 않고있는 ㅅㅅㅅㅁ을 고발 합니딘.
약관대로지급하라~~~!!!!!!!!!!

김근아 2019-07-16 23:08:40
법제화 되어있는 모든 지켜야할 규정은 배제하는 보험사! 그래서 약관대로 지급해야 하는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