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대·대·광 6개구 고분양가 관리지역 신규 지정
HUG, 대·대·광 6개구 고분양가 관리지역 신규 지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주택도시보증공사)
(사진= 주택도시보증공사)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집값이 급등한 대·대·광(대전·대구·광주) 6개 지역구가 고분양가 관리지역으로 지정됐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고분양가 관리지역으로 △대구(중구) 1곳 △광주(광산구·남구·서구) 3곳 △대전(서구·유성구) 2곳 등 총 6개 지역을 추가 지정한다고 12일 밝혔다.

HUG는 분양가 및 매매가 통계자료, 시장 모니터링 결과, 전체 주택시장에 미치는 영향력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고분양가 관리지역을 선정하는데, 최근 집값이 불안정한 모습을 보이고 높은 청약경쟁률을 기록하는 등 과열현상이 확산될 가능성이 있는 지역들을 관리지역에 포함시켰다고 설명했다.

새롭게 지정된 관리지역은 2주 동안 유예기간을 거친 후 이달 26일부터 고분양가 사업장 심사기준이 적용될 예정이다.

새롭게 지정된 대·대·광 6곳을 포함해 △서울 전 자치구 △경기 과천시·광명시·하남시·성남 분당구 △부산 동래구·수영구·해운대구 △대구 수성구 △세종시 등이 고분양가 관리지역으로 지정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