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안방보험, 새 회사 '다자보험'에 자산 넘긴다
中 안방보험, 새 회사 '다자보험'에 자산 넘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중국 정부의 위탁경영 아래 놓여있는 안방 보험 그룹이 새 회사로 자산이 넘겨지는 것으로 발표했다.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중국 보험관리감독위원회는 안방 보험 그룹 자산을 넘겨받을 다자 보험 그룹 설립을 11일 승인했다. 

베이징에 거점을 둔 다자 보험 그룹은 일종의 자산 관리 회사로 수권 자본이 203억6000만 위안으로 집계됐다.

중국 보험보장기금(CISF)이 다자 보험 그룹 지분 98.2%를 차지하며, 시노펙 그룹과 SAIC 모투스가 각각 0.55%와 1.2%를 나눠 가진 것으로 나타났다.

안방 보험 그룹이 지난 4월 16일 낸 성명에 의하면 수권 자본을 619억 위안에서 415억3900만 위안으로 낮추기로 결정했다. 

글로벌타임스는 전문가들을 인용해 안방 보험 그룹의 문제점을 부분적으로 손질하는 것으로 충분치 않기 때문에 아예 새 회사로 탈바꿈시키는 것이 보험 가입자 권리 보호 등을 위해 바람직한 조치라고 지적했다. 

다자 보험 그룹은 안방 그룹 계열사들인 안방 생명보험과 안방 연금, 그리고 안방 자산관리사 등도 넘겨받는 것으로 글로벌타임스는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