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릴 베이퍼' 판매망 전국 확대
KT&G '릴 베이퍼' 판매망 전국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G '릴 베이퍼' 판매 지역. (자료원=KT&G)
KT&G '릴 베이퍼' 판매 지역. (자료원=KT&G)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KT&G는 액상형 전자담배 '릴 베이퍼'와 전용 카트리지 '시드'의 판매망을 전국 주요 대도시로 넓힌다고 1일 밝혔다.

지난 5월27일 출시된 릴 베이퍼와 시드는 현재 서울·부산·대구지역 CU 편의점 3577곳에서 만날 수 있다. 이달부터 판매처가 인천·대전·울산·광주 등 4대 광역시와 세종특별시 및 지방 25개 도시의 CU 점포 4591곳이 추가돼 총 8168곳으로 늘어난다.

릴 베이퍼는 액상 카트리지 시드를 결합해 사용하는 폐쇄형 시스템(CSV) 타입의 액상형 전자담배 제품이다. 특히, 1개비 진동 알림 기능인 '퍼프 시그널'을 적용해 사용자들이 흡연량 정보를 알 수 있으며 슬라이드를 내리면 바로 작동 가능해 첫 모금부터 풍부한 느낌을 제공한다는 점이 장점이다. 마우스 커버가 함께 구성돼 입술이 닿는 부위도 위생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전용 카트리지는 일반 담배 맛의 '시드 토바', 시원한 맛의 '시드 아이스', 이국적인 맛의 '시드 툰드라' 등 3가지다. 한 개의 카트리지로 담배 한 갑 분량을 흡연할 수 있다.
 
이번에 확대되는 지역에서도 출시 기념으로 제공됐던 '휴대용 충전 파우치'를 구매자에게 선착순으로 나눠준다. KT&G는 시장 상황과 소비자 반응 등을 고려해 릴 베이퍼 판매처를 넓힐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