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도시 포럼' 출범···"3기 신도시 청사진 마련"
'신도시 포럼' 출범···"3기 신도시 청사진 마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3기 신도시의 청사진을 마련하기 위해 도시·건축 등 전문가들이 머리를 맞댄다.

국토교통부는 25일 오후 서울 양재 더케이호텔에서 김현미 국토부 장관, 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 등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도시 포럼 발족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신도시 포럼은 남양주 왕숙 등 100만㎡ 이상인 대규모 신규택지의 청사진을 위해 마련됐다. 도시·건축, 교통, 일자리, 환경, 스마트시티, 교육·문화 등 전문가 50명이 3기 신도시의 싱크탱크 역할을 하게 된다. 박환용 가천대 교수가 위원장을 맡는다. 

특히 이날 행사에선 김영욱 세종대 건축학과 교수가 소통과 통합, 공유를 주제로 한 도시계획 방안을 발표했다. 교통 분과를 맡은 조응래 경기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수도권 신규택지 광역교통대책 추진방안을, 환경 분과의 변병설 한국환경정책학회 회장은 스마트 환경관리 방안을 내놨다. 

김규철 국토부 공공주택추진단장은 "신도시 포럼을 통해 신규택지가 교통이 편리한 자족도시, 친환경·스마트도시는 물론 기존 도시와 상생하고 지역 발전을 견인하는 도시가 되도록 계획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