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뉴서울 아파트, 개나리·열망 연립 통합 재건축
관악구 뉴서울 아파트, 개나리·열망 연립 통합 재건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관악구 신림동 739번지 일대 위치도. (사진= 서울시)
서울 관악구 신림동 739번지 일대 위치도. (사진= 서울시)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건립된 지 33년이 지난 서울 관악구 뉴서울 아파트와 개나리·열망 연립주택이 최고 16층 아파트 328세대로 재건축된다.

서울시는 19일 도시계획위원회에서 뉴서울아파트, 개나리·열망연립 정비구역 지정 및 정비계획 수립안이 수정가결됐다고 20일 밝혔다.

관악구 739번지 일대 뉴서울아파트와 개나리·열망 연립주택은 준공 이후 33년이 지난 노후주택으로, 아파트 2개동과 연립 3개 동, 다세대 4개동 등 총 9개 동이며, 세 개 단지를 하나의 구역으로 지정해 계획을 수립했다.

서울시는 최고 16층, 용적률 233.2%, 건폐율 30% 이하, 건립예정 가구수 328세대 등의 내용으로 정비계획안을 통과시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