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양현석 "YG 모든 직책·업무 내려놓는다"
[전문] 양현석 "YG 모든 직책·업무 내려놓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언론보도와 구설 사실관계, 조사 통해 진실 밝혀질 것"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양현석(49)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가 모든 직책에서 물러난다.

양 프로듀서는 14일 공식입장문을 통해 "저는 오늘부로 YG의 모든 직책과 모든 업무를 내려놓으려 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의 언론보도와 구설의 사실관계는 향후 조사 과정을 통해 모든 진실이 반드시 밝혀질 것이라고 믿는다"라고 덧붙였다.

14일 YG 연습생 한모 씨를 대리해 국민권익위원회에 공익신고를 한 방정현 변호사는 양 프로듀서가 2016년 그룹 '아이콘' 출신 비아이(본명 김한빈·23) 마약 투약 의혹을 무마하기 위해 한 씨를 협박했다고 주장했다. 

[다음은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 입장 전문]

양현석입니다.
YG와 소속 연예인들을 사랑해 주시는 팬 여러분께 너무나 미안합니다.
쏟아지는 비난에도 묵묵히 일을 하고 있는 우리 임직원 여러분들에게도 진심으로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저는 입에 담기도 수치스럽고 치욕적인 말들이 무분별하게 사실처럼 이야기되는 지금 상황에 대해 인내심을 갖고 참아왔습니다. 하지만 더 이상은 힘들 것 같습니다.
더 이상 YG와 소속 연예인들, 그리고 팬들에게 저로 인해 피해가 가는 상황은 절대 없어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저는 지난 23년간 제 인생의 절반을 온통 YG를 키우는데 모든 것을 바쳐왔습니다.
최고의 음악과 최고의 아티스트들을 지원하는 일이 저에게 가장 큰 행복이었고 제가 팬들과 사회에 드릴 수 있는 유일한 능력이라 생각해 왔습니다.

하지만 저는 오늘부로 YG의 모든 직책과 모든 업무를 내려놓으려 합니다.
제가 사랑하는 YG 소속 연예인들과 그들을 사랑해주신 모든 팬분들에게 더 이상 저로 인해 피해가 가는 상황은 없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현재 YG에는 저보다 능력 있고 감각 있는 많은 전문가들이 함께 하고 있습니다. 제가 물러나는 것이 그들이 능력을 더 발휘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하루빨리 YG가 안정화될 수 있는 것이 제가 진심으로 바라는 희망사항입니다.

마지막으로 현재의 언론보도와 구설의 사실관계는 향후 조사 과정을 통해 모든 진실이 반드시 밝혀질 것이라고 믿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wlq8995 2019-06-14 19:58:05
현정치상황의희생영인듯~